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8.22 10:44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커뮤니티홈 > 토론게시판

일관성 있는 연속타, 강타
해모수 | 2016-03-20 18:40:55 | 20     

북 김정은 위원장의 연속타에 한국의 위정자들은 몇방 얻어 맞은듯 얼떠름 해졌다. 북의 핵실험과 위성발사로 나름 발끈하여 국제사회를 애타게 찾으며 나팔을 불어대더니 김 위원장의 연속적인 군 시찰과 북의 군사적 위력에 잠시 맨붕이 온 것 같다. 사실 김 위원장의 군시찰 행보는 어제오늘 한두번 진행된 것이 아니다. 군사력 강화를 위한 그의 행보는 꾸준하고도 일관성있다.
박근혜가 대국민 담화요, 뭐요 하면서 부지런히 혀바닥을 굴리고, 국제사회의 동정을 구걸할때 북 김 위원장은 자력으로 국방을 다지고 말이 아닌 행동으로 모든 것을 시사하고 보여주었던 것이다. 김 위원장의 행보가 있을때마다 발끈하여 혀바닥을 놀리는 것은 그만큼 그의 행보가 타격적이고 심기불편 하기 때문이다. 특히 요즘들어 김 위원장의 행보에 한국만이 아닌 세계가 집중하고 있다. 미국이 제재를 한다고 한발 내 디디면 김 위원장은 그를 밟고 더 앞으로 내 디딘다. 그러니 이런 연속적 강타에 의존성이 강한 한국은 지치지 않을 수 없다. 해법이 없는 것이다. 오직 미국과 국제사회만 애타게 찾는것 밖에는...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community/mainView.php?table=byple_bbs&uid=2202 




닉네임  비밀번호  285564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21702 한민구와 천안함 조작사건
18631 미국인들아, 들어라!
18369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이 ...
15498 박근혜 올림머리 집착 ‘나는 여전히 ...
13797 [천안함 항소심 제5차 공판 ⑥] UDT 예...
10703 신자유주의와 미국의 앞날 ② 미국을 ...
10631 이종인 “천안함 간단한 해법은 생존자...
10055 ‘대선 전날까지도 ‘문준용 의혹 조작...
9467 낙망의 시간에 희망의 여명을 보다 ③
8583 댓글 신고도 못하고 멘붕에 빠진 ‘자...
                                                 
방과후 학교가 공교육이라고?
                                                 
쭌이회의에서 우리가 새겨야 할 교...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트럼프 최측근 배넌 “대북 군사옵...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단상] 신에게는 아직 12번의 재판...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여름여행 후기① 남도에 국민의당...
                                                 
택시 ‘예약등’ 켰어도…골라태우...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주장] 의정부역 엉터리 ‘안중근 ...
                                                 
위선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