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1.24 04:01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커뮤니티홈 > 토론게시판

일관성 있는 연속타, 강타
해모수 | 2016-03-20 18:40:55 | 20     

북 김정은 위원장의 연속타에 한국의 위정자들은 몇방 얻어 맞은듯 얼떠름 해졌다. 북의 핵실험과 위성발사로 나름 발끈하여 국제사회를 애타게 찾으며 나팔을 불어대더니 김 위원장의 연속적인 군 시찰과 북의 군사적 위력에 잠시 맨붕이 온 것 같다. 사실 김 위원장의 군시찰 행보는 어제오늘 한두번 진행된 것이 아니다. 군사력 강화를 위한 그의 행보는 꾸준하고도 일관성있다.
박근혜가 대국민 담화요, 뭐요 하면서 부지런히 혀바닥을 굴리고, 국제사회의 동정을 구걸할때 북 김 위원장은 자력으로 국방을 다지고 말이 아닌 행동으로 모든 것을 시사하고 보여주었던 것이다. 김 위원장의 행보가 있을때마다 발끈하여 혀바닥을 놀리는 것은 그만큼 그의 행보가 타격적이고 심기불편 하기 때문이다. 특히 요즘들어 김 위원장의 행보에 한국만이 아닌 세계가 집중하고 있다. 미국이 제재를 한다고 한발 내 디디면 김 위원장은 그를 밟고 더 앞으로 내 디딘다. 그러니 이런 연속적 강타에 의존성이 강한 한국은 지치지 않을 수 없다. 해법이 없는 것이다. 오직 미국과 국제사회만 애타게 찾는것 밖에는...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community/mainView.php?table=byple_bbs&uid=2202 




닉네임  비밀번호  673853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17119 ‘최순실 스캔들’, 미국이라면 대통령...
9717 김재규, ‘박근혜-최태민 관계가 10.26...
7666 [천안함] 항소심 1차 공판이 열렸습니...
7297 혁명, 이렇게 시작하면 되지 않겠는가
5860 박근혜 신병확보 화급, 긴급체포와 구...
5681 정유라, 2014년 박근혜와 청와대에서 ...
4864 혐의 부인한 대통령의 명령, ‘촛불 끄...
4693 뭣도 모르고 국민을 우롱하고 있는 박...
4299 김재규를 죽이기 위해 ‘미인도’를 조...
3627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고서...
                                                 
박근혜정부는 블랙리스트 왜 만들...
                                                 
임진ㆍ병자 후의 조선, 어떻게 부...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
                                                 
파업썰전
                                                 
세계 곳곳 수백만 ‘트럼프 반대 ...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 항소심 1차 공판이 열렸...
                                                 
혐의 부인한 대통령의 명령, ‘촛...
                                                 
‘삼성x파일 사건’ 이상호 죽이기...
                                                 
부산지하철, 1200억 ‘노인 무임승...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맨발의 소녀상
                                                 
권력에 대한 선망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1006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