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2.23 15:58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커뮤니티홈 > 토론게시판

<대국>의 발광
양심수 | 2016-02-20 20:44:49 | 1     

<대국>의 발광

 

미국이 이북에 대한 강력한 제재라는 것에 나서면서 북이 이에 강하게 반발하여 나섰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대변인담화

 

미국이 우리에 대한 병적인 적대감에 사로잡혀 발광하고 있다.

우리 공화국의 정상적인 경제무역활동을 저애하며 내부와해를 위한 심리전과 《인권》모략소동을 강화하는 등 쓰레기 같은 조항들을 엮어 만들어낸 《2016년 대북조선제재 및 정책강화법》이라는 것이 미국회상하원을 통과하고 18일 오바마의 서명을 거쳐 정식 발효되었다.

미국이 비렬한 제재와 심리전으로 우리의 병진 노선수행을 막아보겠다는 것은 손바닥으로 해를 가려 보겠다는 것과 같은 가소로운 짓이다.

반세기이상 미국의 가혹한 제재 속에 살아온 우리에게는 제재가 통하지 않으며 바로 그 속에서 우리는 자강력에 100% 의거하여 수소탄까지 만들어냈다.

제재나 위협의 방법으로는 조선반도문제를 해결할 수 없으며 오히려 더 복잡하게 만들뿐이라는 것이 국제사회의 일치한 견해이다.

미국이 우리의 정정당당한 자위적조치를 평화파괴행위로 매도하면서 벌려놓고 있는 책동의 목표가 우리 인민의 삶의 보금자리이고 행복의 터전인 우리의 사회주의제도를 허물어 보려는 것이라는데 대하여 절대로 간과할 수 없다.

지금껏 미국은 제재압박이 우리 인민과 인민생활을 겨냥한 것이 아니라고 곧잘 외워왔지만 이번에는 그 너울마저 집어던지고 저들의 대조선정책의 본질이 우리의 인민경제전반을 질식시키고 우리 제도를 붕괴시키자는 것이라는 것을 공공연히 드러내놓았다.

이는 예나 지금이나 우리의 국가와 인민의 존재자체를 물리적으로 없애버리는 것을 목표로 한 미국의 적대시정책이 계속되고 있으며 약화되는 것이 아니라 그 도수가 한계점을 넘어서고 있다는 것을 실증해준다.

미국이 우리 제도를 무너뜨리기 위해 《인권문제》까지 제재구실로 써먹으려 하고 있지만 악랄한 경제제재자체가 우리 인민의 인권에 대한 가장 큰 침해이며 인권유린의 왕초인 미국은 이에 대해 반드시 심판을 받게 될 것이다.

미국이 아무리 발악해도 전체 인민이 참다운 인권을 마음껏 향유하고 있는 가장 우월한 사회주의제도를 끝까지 지키고 자강력 제일주의기치높이 경제 강국, 문명강국을 보란 듯이 일떠세우려는 우리 군대와 인민의 불굴의 의지를 백배 해줄 뿐이다.

미국의 적대시정책이 보다 가증될수록 우리 역시 경제건설과 핵 무력건설병진 노선을 더욱 높이 추켜들고 나갈 것이다.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community/mainView.php?table=byple_bbs&uid=2068 




닉네임  비밀번호  732233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13433 [천안함] 항소심 1차 공판이 열렸습니...
8932 혐의 부인한 대통령의 명령, ‘촛불 끄...
8076 박근혜 신병확보 화급, 긴급체포와 구...
7779 정유라, 2014년 박근혜와 청와대에서 ...
7595 잠수함 충돌설 ‘자로’ 법적 대응 나...
7497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고서...
6333 김재규를 죽이기 위해 ‘미인도’를 조...
6061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당...
5492 천안함 항소심 판사 “참 어려운 사건,...
3801 세월호 7시간 답변, 탄핵 결정적 증거 ...
                                                 
인기 없는 학교운영위원, 할 일은 ...
                                                 
페미니스트에게 이 한 편의 소설을...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
                                                 
파업썰전
                                                 
중국 왕이 부장 “사드 장애물 제...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혐의 부인한 대통령의 명령, ‘촛...
                                                 
탄핵 후 파면과 자진 사임… 박근...
                                                 
헌재의 경찰 신변보호 요청이 심각...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마지막 수업’이 된 어느 출판기...
                                                 
양심 불량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1006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