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9.10.15 15:10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이정랑

[이정랑의 고전소통] 허실상란(虛實相亂)
이정랑 | 2019-06-17 08:22:1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가짜와 진짜를 혼란시킨다

누군가와 이야기를 나눌 때 상대방의 말이 헛소리라는 생각이 들기 시작하면 그 다음 말들은 모두 거짓말이 된다. 이와 반대로 상대가 하는 말을 진실로 받아들이고 깊은 인상을 받기 시작하면 그 다음 이야기들은 설사 거짓이라 할지라도 진짜로 받아들여진다. 현대 심리학자들은 이것을 ‘선입위주(先入爲主)’, 즉 ‘선입견에 사로잡힌다.‘고 말한다. 이를 잘 운용하면 허실을 혼동시키거나 가짜와 진짜를 혼란시키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

기원전 4세기에 진(秦)나라의 이름난 감무(甘茂)는 바로 이 방법을 이용, 정적을 중상(中傷)하여 망친 일이 있다.

감무는 한동안 고민에 싸여 있었다. 왕이 잡자기 장군 공손연(公孫衍)을 중용하더니 명색이 상국인 자신을 멀리했기 때문이다. 감무는 울화가 치밀었다. 어느 날 누군가가 왕이 상국을 갈아치우려는데 그 다음 후보가 바로 공손연이라고 알려주었다. 언젠가 왕이 사적인 자리에서 공손연에게 “최근 나는 당신을 상국으로 삼으려 고려하고 있는 중이오”라고 말했는데, 이 말을 감무의 부하가 엿들은 것이다. 보아하니 이 정보는 틀림없는 것 같았다.

감무는 곧장 왕을 찾아가 말했다.

“대왕께서 능력 있는 상국을 발탁하시거든 모쪼록 저에게 축하를 올릴 기회를 주십시오.”

이 말을 들은 왕은 깜짝 놀라 속으로 ‘저 사람이 어떻게 알았지?’ 하고 생각하며 서둘러 말을 돌렸다.

“무슨 소리요 내, 국사를 모두 당신에게 맡기지 않았소? 그런데 또 다른 상국이 왜 필요하단 말이오?”

감무는 무례하게도 왕의 말허리를 잘랐다.

“대왕께서는 공손연을 상국으로 임명하실 생각 아닙니까?”

또 한 번 놀란 진왕이 되물었다.

“어디서 들은 유언비어요?”

감무는 잠시 머뭇거리더니 혼잣말하듯 치명적인 중상의 말을 내뱉었다.

“거참! 장군 자신의 입으로 한 말인데‧‧‧‧‧‧.”

진왕은 입만 벌린 채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 그러면서 속으로 ‘공손연, 이란 인간 정말 못 믿겠군!’ 하고 생각 했다.

얼마 후 공손연은 추방되었다.

진왕은 감무의 앞 말을 진짜로 믿었기 때문에 뒤의 거짓말도 사실로 받아들인 것이다.

이정랑 언론인(중국고전 연구가)

경인일보/호남매일/한서일보/의정뉴스/메스컴신문/노인신문/시정일보/조선일보/서울일보 기자, 편집국장, 논설실장 등 역임.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m/mainView.php?kcat=2034&table=jr_lee&uid=62 









      



모바일 기기에서도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보완하였습니다. (현재 아이폰 기기까지 테스트 완료하였습니다.)


닉네임  비밀번호  371393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종전선언, 평화협정 체결과 ‘유엔...
                                                 
[연재] 홍콩의 벤처이야기 “홍콩...
                                                 
제2의 을사늑약 지소미아 복원은 ...
                                                 
김사복, 5.18 진상을 세상에 알리...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이장희 교수 “미·일, 유엔사 통...
                                                 
[연재] 위안부가 있었던 시대 - 3...
                                                 
고 발 장
                                                 
강제징용 귀국선 1호 폭침, 원인은...
                                                 
김대중평화센터 일본후원회, 김대...
                                                 
SBS, 위증 논란과 한겨레 때문에 ...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에…
                                                 
누가 피를 먹는가
                                                 
[이정랑의 고전소통] 가탁왕명(假...
                                                 
이제 눈을 들어 국가경영 전체를 ...
                                                 
[칼기노트 9] 잔해는 발견되었지만...
                                                 
안병하 공직자 바로 세우기 운동본...
                                                 
[오영수 시] 자재암 부처님
10844 종전선언, 평화협정 체결과 ‘유엔...
8905 강제징용 귀국선 1호 폭침, 원인은...
8363 네티즌이 나경원 고소에 대처하는 ...
7914 기사가 아닌 소설(?) 쓰다 네티즌...
7765 [오영수 시] 자재암 부처님
7489 이제 눈을 들어 국가경영 전체를 ...
5130 故 안병하 치안감과 경찰청 이야기...
4602 [연재] 위안부가 있었던 시대 - 2...
3404 조국 사퇴 ‘교수 시국선언’ 이병...
3222 ‘한겨레가 보도한 최악의 사진?’...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인:신상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마기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등록일 2012.02.02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