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4.25 21:17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오영수 시인

[오영수 시] 가을 소풍
오영수 시인 | 2014-10-20 12:41:04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가을 소풍
 
                                                                          오영수
 
꿈 빛 희망으로 가득 찼던 신록의 계절에
수학여행 길에 나섰던 아이들이
가을 소풍이 끝나가도록 돌아오지 않습니다
 
일찍이 인생은 아름다운 소풍이었다고 노래한 시인이 있었지만
아이들이 소풍 길에서 만났던 것은
까마귀 떼처럼 하늘만 맴도는 헬리콥터와
우왕좌왕 거리는 구조선
그리고 유리창 밖으로 넘실거리는 죽음의 공포가
전부였습니다
 
그렇게 하루가 가고
대통령을 위로하러 온 할머니와
슬픈 척 흘리는 한 방울의 눈물을 우리는 보았습니다
 
그리고 이 땅에는 사람과 짐승으로 나뉘어
세월호를 바라보는 시선이 있음을 알 수 있었습니다

레이저 눈빛에 따라 국민의 숨통을 옥죄는 짐승들은
정의를 말하는 사람들의 휴대폰 속까지 들여다보며
입단속을 위한 구속영장을 만지작거립니다

수백 명 아이들의 죽음보다 대통령의 심기가 더 귀중한 나라
4월 16을 기점으로 사람과 짐승들로 나누인 대한민국은
전 세계인의 조롱거리로 전락하었습니다
 
하지만 수많은 국민의 애도 물결은
밤하늘의 별빛보다도 더 찬연했으며
 길가에 노란 리본은 잔바람에도 슬퍼했습니다
 
아이들이 사라진 그 자리 맹골수도에
가만히 있지 마라는 말이 대한민국의 새로운 부표로 떠올랐습니다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25&table=c_minjokhon&uid=36 









      



19대 대통령 선거기간(~5월 8일까지)동안 공직선거법에 의거 댓글 쓰기를 보류하였습니다.
선거가 끝나면 다시 오픈할 예정이니 양해를 바랍니다.


                                                 
급변하는 세상 우리 아이들 어떻게...
                                                 
김인성 교수, 개표부정을 ‘부정’...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파업썰전
                                                 
트럼프 “한국만 쏙 빼고 중일 정...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세월호는 배다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대선후보토론회 평가, ‘왜곡’과 ...
                                                 
문재인 부산 유세 끝난 뒤 김빈은?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홍석현 회장에 대한 몇 가지 단상
                                                 
등용(登龍)의 조건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44525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2276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11689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9294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9242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8202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7000 안철수의 이중 잣대
6713 “천안함, 육지와 20m 해역 암초에...
5714 세월호 인양을 보며 드는 걱정과 ...
4487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