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3.23 21:21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김원식

美 뉴욕·LA서도 ‘故백남기 농민 추모, 정권규탄 집회’ 열려
김원식 | 2016-10-04 13:54:1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미주 동포들이 총영사관 앞에서 백남기 농민 추모 집회를 개최하고 있는 모습ⓒ집회 참가자 제공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 동포들이 故백남기 농민을 추모하고 박근혜 정권을 규탄하는 집회를 개최했다.

미국 뉴욕에 거주하는 20여 명의 한인 동포들은 지난 9월 30일(현지시간) 뉴욕 맨해튼에 있는 뉴욕총영사관 앞에서 ‘국가폭력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살인정권 규탄 백남기 농민 추모 뉴욕(NY)집회’를 열었다. 로스앤젤레스(LA)에 거주하는 한인들도 로스앤젤레스 총영사관 앞에서 같은 취지의 집회를 동시에 개최했다. 집회 주최 측은 이날 동시 집회는 한국에서 열리는 추모 및 규탄 대회와 연대하기 위해 개최했다고 밝혔다.

▲미주 동포들이 총영사관 앞에서 백남기 농민 추모 집회를 개최하고 있는 모습ⓒ집회 참가자 제공

집회 참가자들은 이날 ‘국가폭력 살인진압 책임자를 처벌하라’ ‘폭압적인 부검 시도 즉각 중단하라’ 등의 구호를 외치며 집회를 시작했다. 이후 참가자들은 故백남기 농민의 영정 앞에서 묵념을 하면서 추모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우리가 백남기다’ ‘부검시도 즉각중단’ ‘책임자 처벌’ ‘살인정권규탄’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었다.

뉴욕에서 집회에 참여한 한 한인은 자유발언을 통해 “백남기 농민의 부검은 절대 용납할 수 없다”며 “정작 부검이 필요한 곳은 청와대와 검찰과 경찰”이라고 울분을 토하기도 했다.

또 다른 한 참가자는 “백남기 농민의 강제 부검 시도는 세월호의 진실을 은폐하고 왜곡하려는 시도와 똑같다”며 “이번 백남기 농민의 죽음에서도 드러났듯이, 박근혜 정권이 하나도 변한 게 없다”고 성토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영문으로 된 유인물을 준비해 지나가는 미국 시민들에게 전하면서 한국에서 발생한 故백남기 농민 사건의 진상을 알리기도 했다. 이날 집회 주최 측은 “한국 정부의 사과와 특검 실시, 그리고 부검 시도 중단과 국가폭력 물대포 완전 추방을 위해 이후로도 국내와 계속 연대해 싸워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21&table=newyork&uid=157 









      



닉네임  비밀번호  217117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3당 합의 개헌 그 속내가 궁금하다
                                                 
언제까지나 미국의 기만외교에 놀...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
                                                 
파업썰전
                                                 
‘사드 레이더’도 기습 전개, 본...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의 진실, 양심선언 임박?
                                                 
신공항 건설에도 박근혜식 ‘은폐...
                                                 
안희정, ‘루비콘 강’을 건너가나...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 ‘이제 집...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100년 편지] 청뢰 이강훈 선생님...
                                                 
홍석현 생각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38365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1608 잠수함 충돌설 ‘자로’ 법적 대응...
9885 정유라, 2014년 박근혜와 청와대에...
8125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6506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5887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5793 신(新) 종북
5660 세월호 7시간 답변, 탄핵 결정적 ...
4894 [오영수 시] 망각의 숲
4674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