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4.25 21:21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김욱

지하수보다 차가운 황강 물위를 걷는 수중마라톤
직접 뛰는 영상으로 그 시원함 느껴보시죠
김욱 | 2015-07-28 12:45:27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수중마라톤 그 대회명 자체가 궁금했습니다.

직접 보니 물 위를 첨벙첨벙 뛰는 것이었습니다.

이게 보통 마라톤과는 2가지가 달랐습니다.

첫째는 엄청나게 힘들다는 겁니다. 물의 저항 뿐 아니라 물 아래 모래까지 이중으로 러너의 발목을 잡습니다. 42.195km를 달리는 마라톤 세계기록이 2시간 2분인데 10km의 황강수중마라톤은 잘 뛰는 사람들이 1시간대입니다. 1/4의 거리에 초반 체력까지 감안해서 보면 수중마라톤이 얼마나 힘든지 가늠이 됩니다.

둘째는 정말 시원하다는 겁니다. 물이 튀니 당연히 시원하겠죠. 그런데 황강은 거기에 황강만의 시원함을 선사합니다. 합천댐에서 흘러나온 물은 표층수가 아닌 온도가 더 낮은 심층수입니다. 그래서 황강의 물은 웬만한 지하수보다 더 차갑습니다. 이 차가운 물이 모래와 물 위를 달리는 러너의 몸을 적셔줍니다.

엄연히 세계기록도 있는 대회입니다. 현재 10km 기록은 1시간 1분 53초입니다. 황강수중마라톤이 세계에 알려져 파워 러너들이 많이 참가한다면 1시간대 기록도 깨질 수 있겠죠.

수중마라톤의 묘미는 발에 튀는 차가운 물방울입니다. 보기에도 시원하고 닿으면 더 시원합니다.

직접 뛰는 영상으로 그 시원함 느껴보시죠.

▲코스지도

경남 합천군의 황강은 부산시청에서 2시간 정도의 거리에 있습니다.


* 합천군 팸투어를 다녀와서 쓰는 글입니다.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20&table=wook_kim&uid=71 









      



19대 대통령 선거기간(~5월 8일까지)동안 공직선거법에 의거 댓글 쓰기를 보류하였습니다.
선거가 끝나면 다시 오픈할 예정이니 양해를 바랍니다.


                                                 
급변하는 세상 우리 아이들 어떻게...
                                                 
김인성 교수, 개표부정을 ‘부정’...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파업썰전
                                                 
트럼프 “한국만 쏙 빼고 중일 정...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세월호는 배다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대선후보토론회 평가, ‘왜곡’과 ...
                                                 
문재인 부산 유세 끝난 뒤 김빈은?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홍석현 회장에 대한 몇 가지 단상
                                                 
등용(登龍)의 조건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44525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2276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11689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9294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9242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8202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7000 안철수의 이중 잣대
6713 “천안함, 육지와 20m 해역 암초에...
5714 세월호 인양을 보며 드는 걱정과 ...
4487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