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11.18 02:16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장유근

환자유치에 나선 국민안심병원
[현장] 무수한 바이러스들 중에 가장 위험한 바이러스는 정치바이러스
장유근 | 2015-06-21 10:26:25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환자유치에 나선 국민안심병원
-한국에서만 호들갑 떠는 메르스-

메르스 바이러스의 정체는 무엇일까…?

19일 오후, 최근 건강검진을 받은 서울 강남의 M병원을 다시 찾아가게 됐다. 건강진단결과를 문서로 제출해야 할 일이 생겼기 때문이다. 그런데 병원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평소와 다른 이상한 풍경 때문에 슬며시 짜증이 나기 시작했다. 이 병원에 출입하는 내원객 전부를 대상으로 명단(출입자)을 작성케 하는 한편, 준비된 소독약(젤)으로 손바닥을 비벼 소독을 하게 했다. 아울러 체온 측정을 위해 이마 가까이 측정기를 들이밀었다. 생전 이런 일은 처음 겪는 일이어서 무엇 때문에 내원객을 불편하게 만드느냐며 약간은 짜증투로 자초지종을 따져 물었다.

“지금 뭐 하는 거죠?”
“손님(환자)들이 안심하고 병원에 출입할 수 있도록 하는 조치입니다.”
“이거(소독) 때문에 더 불안한 데요.”
“우리 병원은 안심병원…”

필자는 이 병원이 내원객을 상대로 소독을 하는 조치에 대해 짜증이 난 게 아니었다. 정부가 언론 등을 통해 무한 방치하거나 부풀리며 호들갑 떠는 메르스 바이러스 때문이었다. 따라서 병원 관계자를 향해 최근 유럽을 출장 다녀온 지인의 이야기를 덧붙여 말해주었다. 지인은 귀국후 일성을 통해 대한민국을 어지럽히고 있는 메르스 바이러스의 정체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이렇게 말했다.

“한국에서 온 나를 입국장에서 아무런 제재나 추가조치 없이 도장을 쾅 찍어주었다. 이곳 사람들은 한국을 공포속으로 몰아넣고 있는 메르스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고(?) 있었다. 한국만 호들갑 떨고 있는 게 이상할 정도…”

필자는 볼 일을 끝마치고 나오면서 병원 입구에서 안심조치(?)를 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사진 몇 장과 영상을 남기게 됐다. M병원에서 하고있는 對메르스 바이러스 조치는 내원객을 상대로 손바닥을 소독하게 해 2차감염을 사전에 예방하는 조치와 함께 내원객의 체온을 체크하는 게 전부였다. 또 비치된 마스크를 참조하면 필요에 따라 마스크를 나눠줄 수 있도록 하는 조치였다. 메르스가 공기를 통해 전염되는 게 아니라 감염자와 접촉을 통해 전염된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 따라서 지인이 말해준 메르스의 정체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됐다.

메르스에 감염된 환자들은 이미 다른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저항력이 크게 떨어진 사람들로, 어쩌면 감기 바이러스 보다 더 못한 존재나 다름없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방송3사 혹은 언론들이 대대적으로 호들갑을 떠는 이유는 불필요한 의혹을 만들기에 충분했다. 사람들이 메르스의 정체에 대해 '정치바이러스'쯤으로 생각하는 것도 무리가 아닌 것. 특정 병원이 ‘안심병원’이라는 명목하에 환자 유치에 들어가거나, 해외 관광객 등이 한국을 기피하는 현상 등은 가뜩이나 어려운 경제를 더욱 부채질 하는 일면으로 위정자들의 책임이 크다는 생각이 드는 것.

메르스 바이러스가 출현하기 전으로 시간을 되돌려 보면 그곳엔 위정자들로부터 대국민 기망쇼가 진행되고 있었다. 정부의 존재가 무의미해진 세월호 참사는 해를 넘겨도 해결할 기미도 보이지 않았다. 자국민이 바다속에 수장된 채 구조를 기다리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위정자들은 법을 만들어 자국민 구출에 나서겠다는 희한한 논리로 국민들을 속이고 있었던 것. 여야가 따로 없었다.

특히 최근에는 사실을 사실대로 잘 보도하고 있는 JTBC 손석희 사장에 대해, 검찰이 입질을 하는 모습을 통해 정치가 한계에 다다랐구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 정도였다. 자국민 300여 명이 수장되는 순간 7시간 동안 행방이 묘연했던 박근혜의 지지율이 20%대로 곤두박질 친 모습은 시사하는 바 컸다. 정부와 새누리당 등 정치권이 무슨 말을 해도 믿지 못하는 기막힌 상황을 메르스 바이러스가 메우고 있다면 과장된 상상일까.

외국여행을 다녀본 사람들은 단박에 알 것이다. 만약 한국에서 메르스 바이러스가 창궐하여 국민들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하게 된다면, 이 사실은 곧바로 지구촌으로 알려져 각국의 출입국 관리소는 한국인 또는 한국을 경유한 여행객들을 상대로 특별 관리에 들어갈 것. 지구촌의 네트웍은 하나가 된 지 이미 오래다. 그런데 여행객들이 붐비는 유럽의 한 공항에서 한국인(여권)에 대해 본체만체(?) 출입허가 도장을 쾅 찍어준다는 건 상상밖의 일일까. 세상에 존재하는 무수한 바이러스들 중에 가장 위험한 바이러스가 정치바이러스란 거…알랑가몰라.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15&table=dream_jang&uid=253 









      



모바일 기기에서도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보완하였습니다. (현재 아이폰 기기까지 테스트 완료하였습니다.)


닉네임  비밀번호  375463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1/2]   진실의길  2015년6월21일 20시42분    
한국에서만 호들갑떠는 메르스
정치 바이러스
여,야 싸잡아서 비판하여 본뜻과다르게 그놈이그놈 정치불신 조장하시네요

천안함
세월호
메르스 사태에서 보앗듯이
상식이 통하지 않는다는것

무슨놈의 법,과학을 동원한 갖다 붙히는 괘변이 그리 많은지

국가란 무엇인가를 묻기전에
박양.새누리 정권이 우리에게 무엇인가를 물어야 하는것

정의당 조성주
정당은 미래와 싸워야
진보 2세대
정치 허무주의와 싸워야
다 좋은 말들 말의 성찬들이다

그러나 따져 보아야 탁상공론이니
묻지마
따지도마
새정치 박원순,문재인,이재명에게 투표혀

최소한 저들 최소한 상식의 정치는 하겟지요

말만 중소기업 중소기업 주절거리면 머하냐구요
삼성 갤럭시보다 조금 부족해도 팬택 휴대폰 써주엇으면
팬택이 사라지냐구요

정치도 이런 이치 한치도 틀리지 않는것

주제꼴에 토 달지 마시고
(151) (-99)
 [2/2]   진실의길  2015년6월21일 21시07분    
소버린
론스타
엘리엇
우리는 저들을 먹튀라 말한다

그럼 증여세 몇십억으로 약 300조의 삼성 대한민국을 실질지배하는 이재용은
우리는 무어라 해야하는가

역사이래로 그놈의 야당은 매번 개혁 변해야 찍어준단다
저들을 먹튀로 표현하는 우리의 사고인식이나
하나 틀리지않다

우리에게는 이러한 프레임에서 벗아나지 않는한
우리에게 미래는없다
(135) (-95)
                                                 
지진공포? 사실은 핵발전소가 더 ...
                                                 
역사를 바꿀 수 있는 100권의 책 1...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한미 미사일 지침 폐기한다” 송...
                                                 
[번역] 북한 핵 긴장이라는 환상 -...
                                                 
[천안함 항소심 8차공판] 정호원 8...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검찰의 ‘최경환 특활비’ 수사가 ...
                                                 
‘MB의 저주’ 때문에 지진이 발생...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배신자’를 위하여
                                                 
능소능대한 검사들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홍강철( 북한 생활에 정통한 전문...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임
95187 문재인 정부의 위기가 다가온다
40339 이명박, 당신이 갈 곳은 감옥이다
37016 그때는 쐈고 이번에는 못 쐈다?
35577 시진핑(習近平) 주석은 들으시오!
33305 정의를 바로 세우려는 노력이 “퇴...
26463 MB 페이스북에 ‘성지순례’ 행렬...
21190 [KAL858기 사건 30주기] ① 만들어...
21150 나는 ‘모양주의’라는 말을 남용...
19454 해경 253호 정장을 법정에 부른 이...
16826 디 애틀랜틱, ‘문재인 대통령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