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20.04.02 04:31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임병도

김경수 보석이 사법부 겁박 때문? MB와 비교해보니
[팩트체크:보석 종류] 이례적인 보석(MB) vs 일반 보석 (김경수 지사)
임병도 | 2019-04-18 08:47:1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김경수 경남지사가 구속 77일 만에 보석으로 풀려났습니다. 김 지사의 보석이 결정되자 자유한국당은 ‘오직 법률에 근거한 판단인지 우려스럽다’는 대변인 논평을 내놓았습니다.

이만희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은 김 지사의 보석이 ‘현 정권이 보여 온 사법부 겁박과 압력의 행태이며 살아있는 권력의 눈치를 살핀 결과가 아닌가’라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이 대변인은 ‘대통령의 최측근이라는 실세 정치인의 보석 결정에 많은 국민이 공정하지 않다고 생각할 것이다’라며 자의적으로 국민의 생각을 해석하기도 했습니다.

이런 자유한국당의 주장이 논리적으로 맞는지, MB의 보석과 비교해봤습니다.

▲MB와 김경수 지사의 보석 비교. 김 지사는 통상적인 보석에 해당하지만, MB의 보석은 굉장히 이례적인 경우였다.

[팩트체크:보석 종류] 이례적인 보석(MB) vs 일반 보석 (김경수 지사)

자유한국당은 김 지사의 보석을 특혜처럼 주장하지만, 명백히 이는 사실과 다릅니다.

형사소송법 제 95조에는 ‘필요적 보석’의 조건이 명시돼 있습니다. 아래 사유를 제외하고는 보석 청구가 있으면 당연히 보석을 허가해야 합니다.

보석의 청구가 있는 때에는 다음 이외의 경우에는 보석을 허가하여야 한다.

1. 피고인이 사형, 무기 또는 장기 10년이 넘는 징역이나 금고에 해당하는 죄를 범한 때

2. 피고인이 누범에 해당하거나 상습범인 죄를 범한 때

3. 피고인이 죄증을 인멸하거나 인멸할 염려가 있다고 믿을 만한 충분한 이유가 있는 때

4. 피고인이 도망하거나 도망할 염려가 있다고 믿을 만한 충분한 이유가 있는 때

5. 피고인의 주거가 분명하지 아니한 때

6. 피고인이 피해자, 당해 사건의 재판에 필요한 사실을 알고 있다고 인정되는 자 또는 그 친족의 생명ㆍ신체나 재산에 해를 가하거나 가할 염려가 있다고 믿을만한 충분한 이유가 있는 때

김경수 지사는 1심에서 ‘컴퓨터 등 장애업무방해죄’는 징역 2년을 ‘공직선거법 위반’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습니다. 무기 또는 장기 10년의 형을 받지 않았습니다. 상습범이나 주거가 분명하지 않거나 도주의 우려도 없습니다. 보석이 불허될 이유가 전혀 없습니다.

재판부도 김경수 지사의 보석을 허가하지 않을 예외 사유가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그러나 MB는 1심에서 ‘뇌물’과 ‘횡령’으로 징역 15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일반적인 보석 불허 조건에 해당됩니다.

MB는 일반 사례에서는 보기 드문 형사소송법 제96조의 ‘법원의 임의적 보석’으로 풀려났습니다.

[팩트체크:보석 조건] 자택 구금(MB) vs 주거지 제한 (김경수)

법원은 MB에게 이례적으로 보석 허가를 해준 대신 “주거지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사저로 제한하고 주거에서의 외출을 제한한다”는 자택 구금에 해당하는 조건을 내걸었습니다.

보석 조건에 따라 MB가 외출 하려면 ‘외출제한 일시해제 ‘신청을 통해 법원의 허가를 받아야 가능합니다.

김경수 지사는 창원시 주거지에 주거하지만, 평소 외출할 때는 별다른 허가를 받지 않아도 됩니다. 경남 지사로서의 업무를 수행할 수 있습니다. 다만, 3일 이상 주거지를 떠나거나 출국을 할 때에는 법원의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MB와 비교하면 마치 김경수 지사가 특혜를 받은 것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MB는 보석 예외 사유에 해당되는 ‘임의적 보석’이었고, 김 지사는 일반적인 보석에 해당하는 ‘필요적 보석’이기 때문입니다.

김경수 지사의 보석 조건은 정부의 사법부 압력으로 벌어진 특혜가 아닌 법에 따른 통상적인 절차와 조건입니다.

[팩트체크: 보석금] 보석보증보험증권 (MB) vs 현금 (김경수 지사)

▲보석보증보험 상품 설명 ⓒ서울보증보험자료집

MB의 보석금은 10억이었고, 김 지사는 2억 원이었습니다. MB는 10억 전액을 ‘보석보증보험증권’으로 대체가 가능했지만, 김 지사는 1억 원은 무조건 현금으로 1억 원은 ‘보석보증보험증권’이었습니다.

두 사람이 왜 차이가 나는지 알기 위해서는 ‘현금 보석금’과 ‘보석보증보험’의 차이를 알아야 합니다.

‘보석보증보험’은 경제적 이유로 보석금을 낼 수 없어 보석을 신청하지 못하는 사람들을 위해 1995년 형사소송법이 개정되면서 만들어졌습니다. 일반 사람들도 많이 사용하는 방식입니다. 대신 재판이 끝나도 보험료는 돌려받지 못합니다.

‘현금 보석금’은 목돈이 들어가는 대신 재판이 끝나면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항간에는 MB가 보석금을 전액 현금으로 내려고 했으나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해서 변호인단을 선임하기 어렵다”는 말을 했기 때문에 울며 겨자 먹기로 ‘보석보증보험’으로 대체했다는 말도 나왔습니다.

▲지난 3월 6일 MB 보석에 대한 자유한국당 논평 ⓒ 자유한국당홈페이지 화면 캡처

김경수 지사의 보석에 대해서는 ‘법원의 개별적인 판결은 존중되어야겠으나 법률에 근거한 판단인지 우려스럽다’라고 했던 자유한국당은 불과 한 달 전 MB 보석에는 ‘ 법원의 결정을 존중한다’라고 말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김경수 지사가 보석으로 풀려난 목적이 이미선 헌법재판관 임명을 강행하려는 것’이라는 상식적으로 맞지 않는 억지 주장도 펼치고 있습니다.

판사, 검사, 변호사 출신이 많은 자유한국당이 법에 명시된 일반적인 보석을 왜곡해 비난하는 것은 오히려 사법부의 신뢰를 떨어뜨리는 행위입니다.



본글주소: http://www.poweroftruth.net/m/mainView.php?kcat=2013&table=impeter&uid=1780 









      



모바일 기기에서도 댓글 작성이 가능하도록 보완하였습니다. (현재 아이폰 기기까지 테스트 완료하였습니다.)


닉네임  비밀번호  116436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민족문제연구소 회원 가입 27년째 ...
                                                 
[연재] 홍콩의 벤처이야기 “홍콩...
                                                 
무리한 온라인 개학을 우려한다
                                                 
김사복, 5.18 진상을 세상에 알리...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공기업 적자, 정치인-자본-관료의 ...
                                                 
美 백악관 “코로나19 사망자 최대...
                                                 
카뮈와 본회퍼 4
                                                 
문재인 대통령님께 드리는 세 번째...
                                                 
청소노동자의 외침 “차별받아도 ...
                                                 
‘정교모’ 코로나 대처 정부 비판...
                                                 
‘문 대통령 임기 뒤 교도소 무상...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에…
                                                 
KBS 후배 기자님들 전 상서
                                                 
[이정랑의 고전소통] 선성후실(先...
                                                 
이제 눈을 들어 국가경영 전체를 ...
                                                 
[칼기노트 35] 김현희, 그녀는 누...
                                                 
안병하 공직자 바로 세우기 운동본...
                                                 
[오영수 시] 인간만이 우산을 쓴다
22925 민족문제연구소 회원 가입 27년째 ...
21790 [칼기노트 35] 김현희, 그녀는 누...
14252 청소노동자의 외침 “차별받아도 ...
13392 검사들의 ‘가오’
12624 [오영수 시] 인간만이 우산을 쓴다
12190 황교안 만나고 오자마자 제주도민...
10404 ‘성지글’이 된 日 ‘크루즈 봉쇄...
10220 [팩트체크] 21대 총선, 두루마리 ...
10123 ‘샌더스 돌풍’ 다시 몰아칠까…?...
9940 천안함 판사들 왜 선고 이틀전 재...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800 여의도파라곤 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인:신상철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마기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등록일 2012.02.02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