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4.23 14:37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강기석

병신년 같은 정유년
강기석 | 2017-01-02 11:35:59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내가 오랜 경험에 따라, 정유년도 조만간 병신년 비슷해지리라는 것을 진즉 예상하기는 했지만 이렇게 첫날부터 기분 잡칠 줄은 몰랐다.

박근혜가 기자들 불러 모아 앞뒤가 제대로 연결되지도 않는(다만 제 변명한다는 것 하나만은 확실한) ‘헛소리’를 웅얼거리지 않나, 이명박이가 새누리당을 탈당할 거라면서 “진보ㆍ보수를 떠나 이제는 정치인들이 바른 정치를 해야 하고, 국민들이 봤을 때 정말 정직한 정치를 해야 한다”고 ‘흰소리’를 하질 않나. 이 자는 지난해 11월에도 현충원을 찾아 “(박근혜 사태를 두고) 어떻게 이런 부끄러운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 대통령은 국민의 뜻에 따라야…” 어쩌고 ‘남 말 하듯’ 한 바 있다.

내가 이상한 사람인지 모르겠지만 사태가 이 지경에 이르렀는데도 나는 여전히 박근혜보다 이명박이 더 나쁜 놈이라고 생각한다.
 
박근혜가 탄핵 당한 이후, 반드시 이자에게 탄핵보다 더 한 벌이 내려질 것을 정유년에 소망한다.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10&table=gs_kang&uid=157 









      



19대 대통령 선거기간(~5월 8일까지)동안 공직선거법에 의거 댓글 쓰기를 보류하였습니다.
선거가 끝나면 다시 오픈할 예정이니 양해를 바랍니다.


                                                 
좋은 대통령, 당신의 선택 기준은...
                                                 
‘악어와 악어새’들에게
                                                 
왜 당신은 계란을 바위에 던지시나...
                                                 
파업썰전
                                                 
트럼프 “한국은 중국의 일부, 북...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세월호는 배다
                                                 
文 ‘정체된 견고함’ 安 ‘불안한...
                                                 
대선후보토론회 평가, ‘왜곡’과 ...
                                                 
표창원, ‘유승민에게 대실망’ 합...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홍석현 회장에 대한 몇 가지 단상
                                                 
언론의 손모가지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44173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1892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11455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9029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9003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7994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6628 안철수의 이중 잣대
6515 “천안함, 육지와 20m 해역 암초에...
6053 ‘삼성x파일 사건’ 이상호 죽이기...
5407 세월호 인양을 보며 드는 걱정과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