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3.29 02:48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강기석

‘헬조선’ 세도정치
강기석 | 2016-12-14 10:27:1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19세기 백년 동안 조선은 풍양 조씨, 안동(장동) 김씨, 여흥 민씨 집안이 말아 먹었다.
21세기 헬조선에는 태민 최씨 가문이 있다.

안동 김씨가 강화도령을 데려 와 왕을 세운 것처럼, 최씨 가문에서는 ‘혼이 비정상’ 박근혜를 간택해 허수아비 대통령을 만들었다. 도승지 김기춘과 짜고 국정을 쥐고 흔들었으며, 영의정으로는 교활하고 말 잘 듣는 황교안을 내세웠다. 구중궁궐 깊은 곳에 내시(십상시)들을 박아 놓고 자신의 명을 받들어 장관들을 좌지우지하게 했다.

조선 말 세도정치가 극에 다르며 벼슬은 돈을 주지 않고 얻을 수가 없게 됐다. 나라 곳간은 안동 김씨, 여흥 민씨의 독차지가 됐고 삼정이 문란했다. 도처에서 민란이 일어났고 결국은 왜적에게 나라가 넘어갔다.

21세기 헬조선도 다를 것이 없다.
민란이 일어나긴 했는데 이것이 나라를 구할지, 결국은 힘이 부족해 나라가 망할지,
아직은 알 수 없다.

(아래 사진 둘. 양한모 화백 작. 갤러리 자인제노 전시 중)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2010&table=gs_kang&uid=145 









      



닉네임  비밀번호  425503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사드 배치 ‘국회동의 필요 없다?...
                                                 
‘우주와 정신’, 자연의 두 가지 ...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
                                                 
파업썰전
                                                 
‘사드 레이더’도 기습 전개, 본...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 침몰 7주기에 부치는 글
                                                 
누가 세월호 인양 막았을까? 그 정...
                                                 
안희정, ‘루비콘 강’을 건너가나...
                                                 
문재인 압승, 그러나 안희정과 이...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박정희 탄생 100주년’과 어떤 ...
                                                 
진실의 조건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39971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0307 정유라, 2014년 박근혜와 청와대에...
8505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7216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6327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6020 세월호 7시간 답변, 탄핵 결정적 ...
5519 [오영수 시] 망각의 숲
5396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4209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4185 믿는 구석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