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CMS후원
2017.03.29 06:38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세계  |  미디어  |  칼럼  |  서팡게시판  |  여행게시판
 
칼럼홈 > 전체

[오영수 시] 시인연습
오영수 시인 | 2015-01-20 10:34:38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시인연습
 

밤새워   뒤 척 이 며   쓴      글들이
하늘의 별이 되지 못하고      방
안에    입산을   만류하는     운무처럼    담배 연기로      가득했
다.

아이들이   쓰다 버린   노트에
언어를가득파종해도 
 
           시
          대 신 
       꽁 초 로 쌓
      이 던 밤 은 몇 
     자 루 나  될 는 지

문우의 노트에서는

이 
뜨 
고  별이
피고  
시냇물이 지저귀는데
내노트에는해동의기미도보이지않았다.
 
청년을송두리째헌납하고
중년도파해갈                     무렵에야
시 뿌 리 하 나 겨 우 캐 낼 수 있 었 다.
 
그걸로 오래된  허기를 추스르긴     어려웠지만
그렇게나마얻은싯줄로이름표를달았을때아무도                     
내 시를 읽어주지 않았다.
 
오영수



본글주소: http://poweroftruth.net/column/mainView.php?kcat=&table=c_minjokhon&uid=39 









      



닉네임  비밀번호  891468  (스팸등록방지:빨간숫자만입력)

 [1/2]   오발탄  2015년2월3일 13시47분    
스스로 만족함보다 더 큰 만족은 없을 터.. ^^
(159) (-106)
 [2/2]   아훌경  2015년3월7일 21시27분    
시인이 완성한 시라는 작품은 기본적으로 시라는 장르 고유 특성을 충족시켜야 하지요. 현재 대한민국에서는 습작 단계도 탈피 못한 아마추어 수준의 작문도 시라하고, 시라는 장르 고유 특성을 충족시킨 작품도 시라하는데, 전자와 후자는 완전히 다른 문장이기 때문에 반드시 분류 할 줄 알아야하지요. 분류를 못하면 습작 단계도 탈피 못한 작문문장이 장르 고유 특성을 충족시킨 시로 둔갑을 해도 그 잘못을 증명 못하니까요.
(147) (-116)
                                                 
사드 배치 ‘국회동의 필요 없다?...
                                                 
‘우주와 정신’, 자연의 두 가지 ...
                                                 
디지털 자본주의에 대한 암울한 보...
                                                 
파업썰전
                                                 
‘사드 레이더’도 기습 전개, 본...
                                                 
2016년의 관점 - 종교와 머니 게임...
                                                 
천안함 침몰 7주기에 부치는 글
                                                 
누가 세월호 인양 막았을까? 그 정...
                                                 
안희정, ‘루비콘 강’을 건너가나...
                                                 
문재인 압승, 그러나 안희정과 이...
                                                 
천안함의 진실을 지킨 사람들과 박...
                                                 
‘박정희 탄생 100주년’과 어떤 ...
                                                 
진실의 조건
                                                 
누가 글로벌 인재인가?
                                                 
유권자, 즉 국민이 ‘단일화’를 ...
                                                 
“우리는 아직도 가족들을 기다리...
                                                 
“근혜를 보면 그 아부지를 생각한...
                                                 
[오영수 시] 망각의 숲
39984 ‘3.1운동 민족대표’ 33인의 진실
10320 정유라, 2014년 박근혜와 청와대에...
8528 왜 한국의 자주세력은 번번이 축출...
7233 親文의 미리 마신 김칫국…판을 넘...
6337 안철수의 ‘자주’와 안희정의 ‘...
6029 세월호 7시간 답변, 탄핵 결정적 ...
5534 [오영수 시] 망각의 숲
5408 [천안함] 권영대 - 딜레마에 빠진 ...
4258 우리의 갈망을 대신 짊어진 김......
4206 믿는 구석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3 진미파라곤930호 (주)민진미디어 | 발행.편집:신상철 | 등록번호: 서울 아01961 | 발행일: 2012.02.15 |
이메일: poweroftruth@daum.net | 사업자번호: 107-87-60009 | 대표전화: 02-761-1678 | 팩스: 02-6442-0472 | 통신판매: 2012-서울영등포-0188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사업제휴문의 | 기사제보 | 칼럼쓰기